신지, 건강 이상설 해명 “무리한 다이어트 안하니 염려 마세요”

정다미 기자 | dami3075@hanmail.net | 입력 2019-08-13 10:33:52
  • 글자크기
  • -
  • +
  • 인쇄

▲사진=JJ엔터테인먼트/ KYT엔터테인먼

 

[가요포커스= 정다미 기자] 혼성그룹 코요태 멤버 신지가 건강 이상설을 해명했다.

 

최근 세미트로트 ‘느낌이 좋아’를 발매하고 솔로 활동에 나선 신지가 자신의 SNS에 지난 12일 글을 남겨 건강 이상설을 직접 해명했다.

 

신지는 “많은 분들께서 살이 너무 많이 빠져 보인다고 걱정된다는 말씀들을 하셔서”라며 “코요태 활동으로 바쁘게 지내던 중에 솔로 활동까지 준비하게 되면서 잘 해내고 싶은 부담감이 크게 작용했는지 마음고생을 조금 했다”고 밝혔다.

 

이어 “건강에 이상이 있거나 무리한 다이어트를 하고 있지는 않으니 염려 마세요”라며 “걱정과 관심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지는 지난 8일 오후 신곡 ‘느낌이 좋아’를 공개하고 음악 방송 출연과 행사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느낌이 좋아’는 홍진영의 ‘사랑의 배터리’ 등으로 트로트 계에서 독보적인 감성으로 사랑받는 조영수 작곡가의 곡. 조영수 작곡가는 TV조선 ‘미스트롯’에 함께 출연했던 인연으로 신지에게 세미 트로트 곡을 선물했다.

 

신지의 허스키한 보이스가 돋보이는 레트로 장르로 복고와 현대적인 일렉트로닉의 조화가 돋보이는 ‘느낌이 좋아’는 남녀노소 쉽게 듣고 부를수 있는 대중적인 세미트로트 곡으로 사랑받고 있다.

[저작권자ⓒ 가요포커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기사댓글]

헤드라인HEAD LINE

지면보기

more

2018-12-26
2018.12.26 vol.16
2018-09-10
2018.09.10 vol.17

많이본 기사

성인가요뉴스

more

스타인터뷰

more

연예‧문화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