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남자의 기억법’ 문가영, 자체발광 숲 속의 여신 비주얼
상태바
‘그 남자의 기억법’ 문가영, 자체발광 숲 속의 여신 비주얼
  • 정다미 기자
  • 승인 2020.02.18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 ‘그 남자의 기억법’
사진=MBC ‘그 남자의 기억법’

배우 문가영이 실제 화보보다 더 화보 같은 촬영 스틸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18일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연출 오현종, 이수현/극본 김윤주, 윤지현/제작 초록뱀 미디어)’이 봄을 부르는 숲 속 여신 자태를 뽐내는 문가영의 첫 촬영 스틸을 공개했다.

‘그 남자의 기억법’은 과잉기억증후군으로 1년 365일 8760시간을 모조리 기억하는 앵커 이정훈(김동욱 분)과 열정을 다해 사는 라이징 스타 여하진(문가영 분)의 상처 극복 로맨스로 오는 3월 18일 첫 방송 예정이다.

드라마 ‘인현왕후의 남자’, ‘나인:아홉 번의 시간여행’을 공동 집필한 김윤주 작가와 ‘역도요정 김복주’, ‘투깝스’를 연출한 오현종 감독이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2020년 상반기를 장식할 의미 깊은 멜로 드라마로 드라마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문가영이 맡은 필터 없는 이슈메이커 배우 여하진은 걸치기만 하면 모조리 완판 행진, SNS에는 하루에도 몇 번씩 필터링 제로의 소신 발언을 업로드하며 대중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다니는 라이징 스타다.

남의 시선에 전혀 휘둘리지 않는 당차고 거침없는 배우 여하진으로 완벽 변신한 문가영은 이전에 없는 새로운 캐릭터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이날 문가영이 맡은 극중 배우 여하진이 화보 촬영을 진행하는 장면이 공개됐다. 문가영은 봄을 부르는 자체발광 숲 속 여신 비주얼로 시선을 강탈한다. 촬영장의 스포트라이트를 한 몸에 받고 있는 문가영은 새하얀 피부와 오똑한 콧날, 깊은 눈매로 보는 이들의 심장을 설레게 만들었다. 더욱이 그는 한 손에 잡힐 듯한 개미허리와 모델 뺨치는 비율로 감탄을 자아낸다. 나아가 문가영은 극중 걸치기만 하면 품절 대란을 일으키는 완판 스타인만큼 패션부터 액세서리까지 모든 아이템을 찰떡 같이 소화하는 모습으로 눈을 떼지 못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화보 촬영 도중 거울을 손에서 놓지 못하는 문가영의 모습에 절로 엄마 미소가 지어진다고. 문가영은 자신의 얼굴을 빤히 바라보며 예쁨을 셀프 체크하는데 이어 화보 인터뷰에 나선 문가영은 초롱초롱하게 반짝이는 눈망울과 해사한 미소로 보는 이들의 광대를 자동으로 승천케 한다.

극중 문가영은 순간의 감정에 충실한 돌발 행동과 발언들로 하루도 조용할 날 없는 이슈메이커지만, 미워할 수 없는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극과 극 반전미를 뿜어낼 예정이다.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문가영의 활약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그 남자의 기억법’ 제작진 측은 “매 촬영마다 문가영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하고 있다. 문가영은 극중 이슈메이커 배우답게 스타일이나 대사톤 등을 고민하고 제작진 측과 함께 상의하며 적극적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문가영의 다양한 매력이 총 집합해 보여질 수 있는 캐릭터가 될 것이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그 남자의 기억법’은 ‘더 게임’ 후속으로 오는 3월 18일 밤 8시 55분 첫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