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지원 아나운서 득남, “기뻐하는 가족들의 축복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
상태바
정지원 아나운서 득남, “기뻐하는 가족들의 축복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
  • 김선희 기자
  • 승인 2020.01.10 0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정지원 인스타그램
사진=정지원 인스타그램

 

정지원 KBS 아나운서가 득남 소식을 전해 이목을 사로잡았다.

지난 9일 KBS 관계자는 "정지원 아나운서가 지난 8일 서울의 한 병원에서 3.88kg의 아들을 출산했다"고 밝혔다.

이어 “산모와 아이는 모두 건강한 상태이며, 기뻐하는 가족들의 축복 속에 안정을 취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아낌없는 축하와 따뜻한 관심에 감사드리며, 사랑 많은 아이로 잘 키우겠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정지원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예정일보다 출산이 늦어져 걱정을 내비치기도 했다.

정지원 아나운서는 지난해 4월 치킨 프랜차이즈 교촌에프앤비 대표의 아들이자 영화감독인 소범준과 결혼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