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장윤정, 아나운서 남편 도경완…“집에서는 말 더 많이 한다”
상태바
‘미운 우리 새끼’ 장윤정, 아나운서 남편 도경완…“집에서는 말 더 많이 한다”
  • 김선희 기자
  • 승인 2019.12.02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캡처

 

가수 장윤정이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아나운서이자 남편인 도경완의 일상 모습을 전해 웃음을 안겼다.

장윤정은 지난 1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장윤정은 “많은 이들이 ‘도경완 씨는 방송이어서 말이 많은 거지, 집에서는 말 많이 안 하죠?’라고 묻는다”라고 말했다.

이어 “집에서는 더 많이 한다. 방송에서는 적은 편”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도경완은 집에서 내 뒤를 졸졸 따라다니면서 말한다. 그 뒤를 아들이 쫓아다니고, 그 뒤를 딸이 기어 다닌다. 도씨 셋이 내 뒤에 있다”라고 전해 폭소를 유발했다.

한편 장윤정은 지난 2013년 도경완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